본문 바로가기

Hobbies/Review

중소기업TV 65인치 구매하기

본문은 2018. 7. 26에 작성한 글입니다.

현재까지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전혀 고장의 고자도 나타난 일 없이 잘 쓰고 있어요 ^^

아기가 장난감으로 몇 번 쳤을 때 불안했지만, 별 문제 없었네요!

 

그럼 본문 시작합니다.


얼마전, 생후 14개월 된 아기가 40인치 삼성 TV를 밀면서 떨어뜨리는 바람에 패널이 날아가버렸습니다.
수리비만 자그만치 38만원 ..


그리하여, 차라리 여기서 돈을 더 보태고 저가형 초대형 TV를 구매해보자! 라는 도전을 해 보았습니다.

자금만 넉넉하다면.. S 사, L 사 등 대기업 TV 를 사는 것이 가장 안정적인 것은 사실인데요.
60인치 이상 TV 는 사기에 역시 부담이 많이 됩니다.

대기업 TV를 구매하여 10년이라는 기간을 두고 길게 쓸 것인가 ?
저가형 TV를 구매하여 최소 3년 정도 버티고, 후에 기술의 발전과 가격 하락이 적용된 더 큰 대형 TV를 살 것인가?
(운이 나쁘지 않다면, 저가형 TV도 오래~ 갈 수 있을겁니다.. 안좋은 사례도 있지만요?)

저는 후자를 택했고, 중소기업 65인치 TV를 대상으로 조사를 하였습니다.
서두가 길었지만, 가장 긴 시간을 투자하고 고민했던 부분이었습니다. 
그럼 구매하기 까지 과정을 나열해보겠습니다.


우선, 패널 / 스피커 / HDMI 지원 포트 수 / 가격 / AS 등을 위주로 후보군을 조사하였습니다.
당연히, OLED 는 제외하였고 (중소기업 TV에는 있지도 않은 것 같습니다..),
HDR 기능 지원도 제외.. (가격이 굉장히 올라갑니다)

패널은 삼성 SVA 아니면 LG IPS 을 사용하는 제품만 선택하였습니다.
스피커는 대부분 20W 내장형이더군요.
HDMI 지원 포트수는 대부분 4개 지원하고 있습니다.
가격은 배송비 포함하여 50 ~ 65 만원 까지 제한하였습니다.
크로마노샘플링 기능이 있어야, 텍스트가 깨지지 않고 잘 보인답니다.
응답속도 는 5~8m 정도만 되면.. 민감하지 않는 이상 별 차이 못느낀대요..


즉, 대부분 동일하게 지원하기 때문에..
"가격" 과 "A/S" 가 가장 큰 요소로 뽑히게 되었습니다.

1. 더함 c651uhd
에누리 닷컴에서 중소기업TV 1위 제품, 대기업 포함해도 2위 제품..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제품인 것 같습니다)

A/S - 전국에 있기 때문에, 비교적 괜찮다는 이야기가 많았습니다.
가격 - 배송비 포함 약 63만원 입니다. 배송비가 10만원이나 된다는게 좀 .. 흠이랄까요.
응답속도 - 5m

2. 프리즘 Pt650ud

예전에.. 야마땡땡..? 무슨 모니터 만들던 회사였다고 하는데..
지금은 프리즘코리아 라는 이름으로 제품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2018/07/24 기준, 제품이 완판되서.. 8월 27일 이후로 순차배송하고 있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사전예약을 받고 있어서.. 가격이 저렴하게 나왔습니다.

A/S - 홍보 이미지에는 전국에 1~2 군데 씩은 있는 것 같더군요.
가격 - 배송비 포함 약 54만원 입니다. 배송비가 3.5만원 밖에 안되서, 비교적 저렴한 가격입니다.
응답속도 - 8m (타사에 비해.. 이게 조금 흠이랄까요?)

3. 스마트라 uhd-65f

중소기업 TV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기업이지요.
지식인에 중소기업 TV 추천으로 많이 거론되더군요.

A/S - 비교적 좋은 듯 합니다.
가격 - 배송비 포함 약 83만원.. 후보군 중 가장 높은 가격대였습니다.
응답속도 - 8m

4. 이노스 E6500UC

이 제품 역시, 가성비가 아주 훌륭한 듯 싶어요.

A/S - 모르겠네요..
가격 - 배송비 포함 약 57~60만원입니다. 프리즘코리아가 사전예약 이벤트를 안했다면 .. 가장 저렴한 TV가 되었을거에요.
응답속도 - 5m

5. 와사비망고 UN650

현재 제 PC 모니터도.. 와사비망고 QHD275 제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아주 만족스럽고 퀄리티 좋게 제품 잘 뽑아내는 듯 합니다.

A/S - 꽤.. 여러군데 악평이 자자하더군요.. 받은 사람들이 민감한 건지.. 정말 제품이 큰 하자가 있던건지.. 이는 구매자가 판단해야할 것 같습니다.. (저는 안 좋은 쪽으로 판단하여.. 최종 후보군에서 제외하였어요)
가격 -  배송비 제외 59만원..
응답속도 - 5m

6. 이외 후보군에서 탈락한 제품들..

1) 크로스오버 65인치 TV
와사비 망고처럼 PC 모니터 구매할 때.. 꽤 알아주던 곳으로 알고 있는 기업이에요.
TV 부문에서도 많은 호평이 있는 글들을 보았습니다만, 눈팅만 하고 가격이 조금 비싸서.. 제외하였어요.

2) 하이얼
비교적 많이 비싸더군요..
약간 중견기업과 대기업 사이 TV의 느낌이랄까요..

3) 대우 루컴즈
여기도 가격이 약 20만원 더 비싸길래 제외했어요. 

4) 와이드뷰
여기 가성비도 정말 좋고, 주로 회사에서 구매한 분들이 칭찬을 많이 하더군요.
그런데, 뭔가... 너무 저렴해서.. 저는 제외하였어요. 막~ 완판되서 품절되는거 보면 잘 팔리고 있는 회사 같습니다.


그.래.서 최종 결정은 ?!

프리즘코리아 의 PT650UD 제품으로 선정하였습니다.

우선, 가성비가 너무 좋습니다.
8월 27일부터 순차배송으로 사전예약 구매를 하면 배송비 포함 약 54만원인데..
카드사 할인 쿠폰까지 적용하면.. 약 52만원에 구매가 가능했어요.

65인치 TV를 52만원에 구매를 하다니 ?! 이게 말이 됩니까..

그리고, 특별히 리뷰 이벤트를 하는 것 같지도 않은데..
구매 후기 글이 엄청 많고. 악평이 있는 글도 못봐서.. 신뢰도 많이 가게 되었습니다.

HDMI 4개인데, 이중 하나는 HDCP 를 지원하고 있더군요.
뭐, 불법 복제 방지기능을 갖춘 포트라고 하는데.. 뭐라도 하나 더 기능이 있었다는 점도 있고요..

중소기업TV가 워낙 스피커가 안좋다고 해서..
최대한 저렴하게 사고, 그만큼 남는 돈으로 사운드바를 하나 사고자하는 생각도 컸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게 웬걸? TV가 오늘.. 7월 26일에 도착하였습니다.
사전예약으로 저렴하게 샀는데..? 배송까지 일찍? 이게 웬일?


자!  제품 사용 후기입니다.

이야~ 큽니다.. 시야각이 있다지만.. TV장을 가려버리네요..
40인치 쓰다가.. 65인치를 사용하는 것은 신세계가 열리는 느낌이 듭니다..
자~ 풀어봅시다.

조립하는 사진은 못 찍었지만..
주의점은, 절대 패널은 손으로 만지지 마세요.
아래, 위, 옆 프레임만 만지시고.. 뒤집어서 안전한 곳에 기대고.. 받침대를 조립하세요.
기댈 때도.. 패널쪽으로 하지 마시고요 !
그리고 다시 위 아래 뒤집으면... (저는 혼자 했어요. 이 놈 때문에 반차를 쓰고 아무도 없는 집에 왔거든요...)
짠 ~~

크로마샘플링 이라는 기능이 있어서 그런가? 글자도  깨짐없이 아주 잘 ~ 보입니다.
(후보군에 크로마샘플링 기능은 다 있었어요..)

우선, 스피커 20W 내장형.. 의 성능은 ..
제가 막귀 라 그런가 ? 사운드바를 안사도 될 것 같아요.

막~ 웅웅 올리고.. 웅장한 느낌? 그런건 없는데요.
예능이나 애니메이션 정도는 뭐.. 전혀 듣기에 아무렇지 않습니다.

제가 특별히 앰프나 외장 스피커를 사용한 적이 없어서 그런걸지도 모릅니다.
저 같은 분은.. 아무 걱정 마세요~

단, 여러 글에서 보긴 했지만.. 전원을 누르면 5초? 정도 기다리는 부분이 있기는 한데..
전 별로 불편하게 생각은 안합니다.

채널 전환도 빨라요. 거의 못느낍니다.

리모콘을 별도 지급받긴 했지만, KT 셋탑박스와 함께 받은 리코몬으로.. 그냥 사용 중입니다.

화질은.. 아직 UHD 신청을 안해서요. 약간 저화질 느낌이 들 때가 있기는 합니다.
여러 후기 보면.. 명도, 명암, 밝기 를 세부적으로 다시 조정하시면 퀄리티 확~ 좋아지신다는데..
함 찾아봐야겠네요..

이제.. 저 TV 뒤에다가..
라즈베리파이를 이용하여 영상 & 오디오 세팅을 해야겠군요.
상황에 따라, 사운드바를 사게 된다면.. 이 또한 비교 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이상입니다.
모두 만족스런 중소기업TV 구매하시길 바랄게요.

'Hobbies >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샤오미 체중계 사용후기  (0) 2020.04.26
공기순환기 (에어써큘레이터) 구매하기  (0) 2020.04.26
중소기업TV 65인치 구매하기  (0) 2020.04.26